티스토리 뷰

대만의 디지타임즈 지가 내부 관계자를 인용해 밝힌 바에 따르면,

애플의 부품 공급 업체들이 아이폰 6S 시리즈용 포스 터치 부품의 대량 생산을 시작했다고 합니다.

포스 터치는 터치의 강도를 인식하는 기술로, 애플 워치에서 먼저 등장한 바 있지요.




포스 터치 부품 제작 업체인 TPK가 과거에 "포스 터치 부품의 대량 생산을 7월부터 시작할 것"이라고 밝힌 것도 이를 뒷받침합니다.


TPK가 고객이 애플이다 라고 밝힌 것은 아니지만, 기기에 포스 터치 기술을 넣을 것으로 예상되는 곳이 애플밖에 없는 만큼,

아마 아이폰 6S 시리즈에 포스 터치가 들어가고, 거기에 부품을 공급하기 위해 대량 생산을 시작했다고 보는 것이 맞겠지요.


한편, 애플 아이폰 6S/6S plus는 아이폰 6 시리즈와 디자인은 비슷하면서도, 스펙 면에서 약간의 향상이 있을 것으로 예측됩니다.

예를 들면 더 빨라진 애플 A9 칩셋, 2GB 램, 1200만 화소 RBGW 후면 카메라, 500만 화소 전면 카메라 등등..

또, 더 강도가 높은 7000 시리즈 알루미늄으로 만들어질 것이라는 루머도 존재합니다.


애플은 9월달에 새 아이폰을 공식 발표할 것으로 기대됩니다.

과연 애플 아이폰 6S 시리즈에도 포스 터치가 들어갈까요? 또, 다른 스마트폰 제조사들도 이 열풍에 동참할까요?

기대됩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